생활상식 - 교차로
교차로
교차로 검색 | 부동산 | 자동차 | 취업 | 생활114 | 뉴스 | 교차로신문   [ 로그인 ]
· 식료품/요리
· 설거지/청소
· 의류/세탁
· 재활용
· 기타
· 건강/민간요법
· 미용/다이어트
· 육아
· 원예
부동산지식센터
  부동산 지역 Q&A
 아기가 깊은 잠을 들지 못하고 깨어나 울고 보챕니다.

문)아기가 깊은 잠을 들지 못하고 깨어나 울고 보챕니다.

답)간혹, 아기들이 한밤중에 깨어나 심하게 울면서 보채는 경우가 있는데 아기들은 의사표현을 할 수 없기에 경험이 없는 엄마들을 놀라게 하는 경우가 종종 있다. 우선은 아기의 신체에 이상은 없는지를 살펴보아야 할 것이다. 몸이 아파 우는 것인지, 신체주변에 고통을 주는 물체는 없는지 또 너무 두텁게 싸주어 체온이 과도하게 상승하지는 않았는지, 기저귀가 너무 젖어 살이 짓물러서 혹은 배가 고파 우는지 등을 살펴보아야 할 것이다.

아기를 밤새 잘 재우려면 어릴 때부터의 생활습관이 중요하다. 생후 4개월, 늦어도 6개월까지의 아기들은 수시로 먹기 때문에 새벽에도 깨어나 우는 경우가 많다. 대개는 이 기간이 지나면 이런 일은 없어지지만 6개월쯤 되어도 한밤중에 깨어나 우는게 습관이 된 아기가 있다. 이럴 경우는 먼저 아기의 생활 습관을 길들이고 고치도록 노력해야 할 것이다. 엄마가 어떻게 아기의 생활습관을 들이는가에 따라 가족의 생활 방식을 따라갈 것이다.

울고 보챌 때마다 아기가 항상 배고플 것이라 생각하고 시간 제한 없이 우유를 먹이는 방법은 바람직하지 않다. 먹이더라도 두 시간 미만의 간격으로 먹일 필요는 없다고 생각된다. 4개월이 되면 낮시간 동안에는 4시간 이상의 간격을 두고 먹일 수 있다. 낮에 너무 규칙적으로 자주 먹이는 경우, 밤에도 자꾸 깨어 먹을 것을 찾기 쉽다. 아기가 졸릴 때는 안아 재우는 것보다 되도록이면 잠자리에 눕히는 방법이 좋다. 이런 방식을 통해 아기는 엄마의 도움 없이 잠드는 방법에 길들여 질 것이다.

특별한 문제점이 없는 경우에도 아기가 한밤중에 깨어나 잠들지 않고 보채는 경우가 종종 있다면 불을 끈 채로 아기가 졸릴 때까지 가볍게 흔들어주며 잠들도록 내려놓거나, 아기가 잠들기 전 따뜻한 물에 목욕을 시킨 후 재우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그러나 흔들어 주거나 안아 재우는 것이 규칙적인 습관이 되도록 하면 안될 것이다.
낮잠은 너무 오래 재우지 말고 2시간 정도 재운 후에는 깨우는 것이 좋다. 밤중에 먹는 게 습관화되지 않도록 한밤중에는 가능한 한 먹이지 않는다.

깨어나 우는 아이는 공연히 흔들어 대는 것보다 잠시 내버려두는 게 좋다. 그러는 과정에 다시 잠에 드는 경우도 있기 때문이다. 아기는 한동안 칭얼대면서 잠자리에 들기도 하기 때문에 이렇게 우는 것은 엄마가 지나치게 걱정할 만큼 아기에게 해가 되지는 않는다.
집안 어른들께서 ‘아기를 너무 안아주거나 흔들지 말아라’라고 귀뜸했던 말씀이 생각난다.

필자의 경우를 보면 밤새 잠들지 않고 심하게 보채던 아이가 백일 무렵이 지나면서는 신기하게도 아주 새로운 잠버릇으로 바뀌는 것을 경험해 보았다. 안스러운 마음에 엄마가 너무 지나치게 예민해 하여 아기의 생활습관을 잘못 들이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