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상식 - 교차로
교차로
교차로 검색 | 부동산 | 자동차 | 취업 | 생활114 | 뉴스 | 교차로신문   [ 로그인 ]
· 식료품/요리
· 설거지/청소
· 의류/세탁
· 재활용
· 기타
· 건강/민간요법
· 미용/다이어트
· 육아
· 원예
부동산지식센터
  부동산 지역 Q&A
 여름 & 겨울 코트 관리 법
[ 관련상식 ]
· 올바른 의류 보관 법
· 검은 옷의 먼지를 깨끗이 털려면

여름 & 겨울 코트 관리


① 의류를 옷장 속에 장기간 보관할 경우에는 섬유별로 보관하는 것이 좋다. 섬유는 습기를 싫어하지만 종류에 따라 정도가 다르다. 비교적 습기에 강한 무명이나 합성 섬유는 맨 밑에 모직은 중간에, 실크 종류는 맨 위에, 이런 식으로 하면 오랫동안 보관해도 섬유가 변질되지 않는다.

② 모직 코트나 스커트는 대부분 드라이클리닝해 보관하는데, 평소 돼지털로 만든 브러시로 결을 따라 털어주거나 테이프로 세심하게 먼지를 자주 떨어내면 오염을 방지할 수 있다.

③ 오염이 심한 부분 관리법 : 모직 제품이 오염되었을 때는 밑에 면수건을 깔고 무명천에 중성세제를 푼 물을 적셔 지운다.
심한 얼룩의 경우에는 수건에 벤젠을 묻혀 닦아낸다. 아랫단이나 소매등에 묻은 묵은 때는 중성세제를 천에 묻혀 닦은 다음, 미지근한 물을 묻힌 천으로 다시 한 번 닦아 그늘에서 말린다. 보관할 때 칼라를 위로 세워두면 먼지가 앉는 것을 방지할 수 있다. 먼지가 쌓이기 쉬운 주머니 부위는 먼지나 찌꺼기를 먼저 꺼낸 뒤 보관한다.

④ 관리시 키 포인트는 먼지! 모직 스커트나 코트, 재킷류는 1년 내내 옷걸이에 걸어 보관하게 된다. 따라서 따로 커버를 씌워두지 않으면 먼지를 많이 타게 되는데, 겨우내 입었던 코트와 두터운 재킷을 세탁해 다음 겨울까지 옷장 속에 보관해둘 때에는 헌 와이셔츠를 커버로 사용하는 것이 좋다. 세탁소에서 씌워주는 비닐커버보다 통기성이 좋기 때문. 봄여름,비가 많이 오는 날씨를 대비한 방습 효과로 그만. 커버로 사용하는 셔츠는 단추를 정확하게 여민 다음 소매를 안으로 넣도록 한다.

⑤ 겨울철에 가장 많이 애용했던 무스탕과 토스카나. 섣불리 드라이클리닝을 맡겨 옷을 망치는 것보다 집에서 벤젠이나 전용 지우개, 부드러운 솔로 손쉽고 말끔하게 손질하는 것이 좋다.

⑥ 먼지&얼룩 제거법은?
무스탕의 경우 가죽처럼 표면이 매끄럽지 않아서 먼지를 제거하는 것이 중요하다. 부드러운 전용 솔로 아래에서 위로, 위에서 아래로 곰꼼히 문질러서 먼지를 없애준다. 작은 얼룩이나 연필 자국이 있을 경우에는 무스탕 가게에서 파는 전용 지우개 '벅그껌'으로 없앨 수 있다. 부분적으로 때가 묻어있는 경우는 스펀지에 벤젠을 아주 조금 묻혀 재빨리 닦아낸 후 마른 헝겊으로 꼭꼭 눌러준다.

⑦ 모양을 갖추어 보관하는 것이 포인트 잘 늘어나는 무스탕은 잘못 걸어두면 옷을 착용하였을 때 옷이 자꾸 뒤로 넘어가는 불상사가 생길 수 있기 때문에 옷장 위쪽 선반에 얹어서 보관한다. 장기간 보관할 때는 표면을 신문지로 싸고 에코 푸레쉬를 사용해 습기를 예방하며 서늘한 곳에 보관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