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상식 - 교차로
교차로
교차로 검색 | 부동산 | 자동차 | 취업 | 생활114 | 뉴스 | 교차로신문   [ 로그인 ]
· 식료품/요리
· 설거지/청소
· 의류/세탁
· 재활용
· 기타
· 건강/민간요법
· 미용/다이어트
· 육아
· 원예
부동산지식센터
  부동산 지역 Q&A
 빨래할때 소금을 넣어 주세요
[ 관련상식 ]
· 빨래줄 자국이 나지 않게 하려면
· 빨래를 삶을 때는 달걀껍질을 이용

● 진한 색의 옷을 더욱 진하게
소금은 색깔이 빠지는 것을 억제하는 작용을 한다. 그래서 물이 빠질 염려가 있는 진한 색의 옷은 소금물에 30분 정도 담가두었다가 빨면 좋다. 물 한 대야에 한줌 정도의 소금을 넣고, 소금이 녹기를 기다렸다가 빨랫감을 담근다. 특히 빨간색과 검은색의 옷에 효과가 크다.견직물이나 모직물은 중성세제를 물 1ℓ에 2g의 비율로 섞어 풀고 식초 한 큰 술을 넣은 다음 빨면 탈색을 막을 수 있다.

● 부글거리는 거품을 소금으로 가라앉힌다.
세탁물의 종류와 양에 따라 알맞은 양의 세제를 넣는 것은 세탁의 기본.러나 자칫 세제를 너무 많이 넣으면 거품이 부글부글 위로 솟아오를 수 있. 이렇게 되면 시간과 전기를 낭비할 뿐만 아니라 세탁도 깨끗이 되지 않는다. 이때 세탁기 안에 소금을 약간 집어 넣으면 부글거리던 거품도 단숨에 가라앉고 때도 깨끗이 제거된다.

● 소금은 소독과 표백효과도 키워준다.누렇게 변한 의류엔 소금을 표백제로
오래된 면티나 내의는 삶아도 누런채로 있는 경우가 많다. 이럴때 소금을 2스푼 넣고 삶으면 속옷이 하얗게 된다.면으로 된 속옷이나 양말 등은 아무래도 삶아야 개운하다.할 때는 귀찮아도 갤 때나 입을 때의 그 까끌까끌한 느낌이란 꼭 꼬들꼬들한 맛있는 음식을 씹을때의 그 맛이다.빨래를 는 이유는 소독과 표백효과에 있다. 이때 더욱 효과적인 표백을 원한다면 소금을 넣고 삶는다. 이렇게 하면 섬유도 상하지 않는다. 물 1ℓ에 소금 한 큰 술 정도 넣고 세탁물을 넣어 20~30분 정도 삶으면 된다.

● 심하게 찌든 때
물에 소금을 넣고 푹 삶는다. 이렇게 해서 빨면 옷이 희어져 산뜻하다.

● 조화를 세척하려면
조화를 잘못 세척하면 변색되거나 흠집이 생기기 십상. 그러나 비닐봉지에 소금 한 줌을 넣은 다음 조화를 넣고 잘 흔들어 주면 조화에 있는 먼지가 소금에 묻어나 새 것처럼 깨끗해진다. 그런 다음 물로 헹구어주면 된다.